사회·라이프/생활

기흥 서천레스피아 생태공원으로 탈바꿈한다

국민문화신문 2022. 5. 15. 13:44

(국민문화신문) 유석윤 기자 = 용인시는 15일 기흥구 서천동 서천레스피아(공공하수처리시설)가 환경부의 ‘2022년 생태수로 시범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에 신청한 전국 14개 하‧폐수처리시설 가운데 유일하게 선정돼 국비 35억원을 지원 받는다.

 

서천레스피아 일대는 그동안 비가 오면 도심의 각종 오염물질(비점오염물질)이 방류수에 유입돼 인근 반정천으로 흘러 들어가 수질 저하 우려는 물론 고질적인 악취 민원에 시달려왔다.

 

이번 공모 선정으로 서천레스피아 상류는 방류수가 인공 수로를 따라 흘러가면서 수질정화 기능을 갖춘 식물이나 돌과 모래 등을 지나 자연스럽게 수질을 개선하고 악취를 저감하는 시스템을 갖추게 된다.

 

인공 식물섬, 생태 습지 등이 수로를 따라 조성되고 경관을 개선할 수 있는 다양한 식물을 심어 인근 주민들의 힐링 공간, 어린이들의 생태교육 공간으로도 활용할 수 있게 된다.

 

시는 생태수로가 조성되면 도심 내에서 발생하는 비점오염물질을 저감해 방류하천 수질과 악취 개선에 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생태수로는 이달 중으로 설계에 착수해 내년 8월 조성을 완료할 방침이다. 설계와 공사는 한국환경공단에서 맡는다.

 

시 관계자는 “이번 공모 선정으로 레스피아가 혐오 시설이라는 인식을 벗고 주민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는 힐링 공간으로 재탄생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서천레스피아는 도심에 위치한데다 시설 부지 반경 5㎞ 이내 행정구역(읍면동) 인구수가 70만명에 달한다. 일일 하수처리 용량은 7800㎥다.

http://www.peoplenews.kr/bbs/board.php?bo_table=news&wr_id=15113

 

기흥 서천레스피아 생태공원으로 탈바꿈한다

기흥구 서천동 서천레스피아(국민문화신문) 유석윤 기자 = 용인시는 15일 기흥구 서천동 서천레스피아(공공하수처리시설)가 환경부의 ‘2022년 생태수로 시범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

www.peoplenews.kr

 

1 2 3 4 5 6 7 8 9 ··· 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