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뉴스

‘달리와 감자탕’ X 유튜브 채널 ‘널 위한 문화예술’ 아트 美 (달리와 감자탕)

국민문화신문 국민문화신문 2021. 9. 19. 15:35

‘달리와 감자탕’이 유튜브 채널 ‘널 위한 문화예술’과 아트美(미) 넘치는 특급 콜라보를 예고해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한층 끌어올리고 있다. 특히 극 중 갤러리스트 착희 역의 배우 연우가 콜라보 콘텐츠에 출연해 기대를 모은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달리와 감자탕’(극본 손은혜 박세은 / 연출 이정섭 / 제작 몬스터유니온 코퍼스코리아) 측은 17일 유튜브 채널 ‘널 위한 문화예술’과 예술적인 콜라보레이션을 예고했다.

 

‘달리와 감자탕’은 ‘무지-무식-무학’ 3無하지만 생활력 하나는 끝내 주는 ‘가성비 주의’ 남자와 본 투 비 귀티 좔좔이지만 생활 무지렁이인 ‘가심비 중시’ 여자가 미술관을 매개체로 서로의 간극을 좁혀가는 ‘아트’ 로맨스이다.

 

미술관을 배경으로 하는 드라마 ‘달리와 감자탕’은 실제 미술 전시를 관람하는 것 같은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작품을 통해 전세계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국내외 작가들의 작품들이 70여점 이상 등장할 것이 예고돼 시청자들의 가슴을 설레게 하고 있다. 또한, ‘달리와 감자탕’은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 SNS 통합 40만 구독자를 확보한 예술 전문 채널 ‘널 위한 문화예술’과 특급 콜라보를 통해 다시 한번 미술의 매력을 알리는 계기를 마련했다.

 

유튜브 채널 '널 위한 문화예술'은 '예술의 재미는 예술이 만들어내는 이야기’라는 모토 아래 다양한 문화예술 이야기를 콘텐츠로 쉽고 친절하게 전달하고 있다. 유명 화가의 예술세계를 소개하는 지식교양 콘텐츠부터 월별 전시를 추천하는 큐레이션 콘텐츠까지 다양한 문화예술 분야 이야기를 흥미롭게 담아 두터운 팬층을 보유하고 있다.

 

‘달리와 감자탕’과 ‘널 위한 문화예술’은 예술이라는 공통분모를 십분 활용해 드라마 속 다양한 작품들에 대해 쉽고 재밌는 설명을 하는 콘텐츠를 선보여 드라마를 보는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극 중 미워할 수 없는 매력을 가진 갤러리스트 착희 역의 배우 연우가 콜라보 콘텐츠에 직접 출연해 드라마와 미술의 아트美(미)를 직접 소개할 예정. 직접 작품을 본 감상과 캐릭터가 느낀 감정들을 시청자들에게 전달해 재미를 한층 끌어올릴 전망이다.

 

‘달리와 감자탕’ 측은 “유튜브 채널 ‘널 위한 문화예술’과 콜라보는 드라마에 등장하는 작품에 대해 쉽고 재밌는 설명, 극의 재미, 예술의 재미를 극대화하는 특급 시너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드라마 속에 나오는 다양한 작품들에도 많은 관심 부탁드리고, ‘달리와 감자탕’의 신선하고 탄탄한 스토리, 배우들의 아트적인 비주얼과 연기에도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3개월의 휴식기를 끝내고 KBS 2TV 수목극 라인업의 첫 주자로 나서는 ‘달리와 감자탕’은 오는 22일(수) 밤 9시 30분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http://www.peoplenews.kr/bbs/board.php?bo_table=news&wr_id=13904

 

‘달리와 감자탕’ X 유튜브 채널 ‘널 위한 문화예술’ 아트 美 (달리와 감자탕)

‘달리와 감자탕’ X ‘널 위한 문화예술’ 예술적 만남! 드라마 속 작품 귀 쏙쏙 설명. 사진제공 :몬스터유니온, 코퍼스코리아‘달리와 감자탕’이 유튜브 채널 ‘널 위한 문화예술’과 아트美

www.peoplenews.kr